열린광장

우리들 이야기
상담/문의

    
경북가정위탁지원센터 상담전화
TEL : 053-813-3951~3
상담을 원하시는 분께 언제든지 열려있습니다.
상담/문의
우리들이야기 HOME > 주요사건 > 우리들이야기
우리들이야기 - 글읽기
제목 : 한국청년장학관과 함께 하는 [2018 겨울진로탐색캠프]
이름 : 박자영 등록일 : 2018/12/24 13시54분     조회수 : 681

◑ 한국청년장학관과 함께하는 [2018겨울진로탐색캠프]  

 

세찬 바람 덕에 미세먼지가 적어진 오늘 유난히도 파란 하늘이 차가운 날씨마저 잊게해 주는 것 같습니다.  

다가오는 성탄절을 행복하게 보내시길 바라며  

금일은 지난 12월 20일(목)부터 2박3일간 한국청년장학관과 함께한 2018겨울진로탐색 캠프 소식을 전합니다.  

아직은 스스로의 진로를 구체적으로 설정하지 못한 경북 내 고등학교 2학년 학생들이 참여하였습니다.  

 

인테리어, 건축, 전기설비, 조경 등에 대한 종합연출반과 메이크업, 네일아트 등 패션트렌드반으로 나누어  

직업체험을 진행하고 행동유형검사를 통해 자신이 가지고 있는 행동유형을 파악하여 내면을 발견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.  

이를 토대로 미래를 계획해보고 실제 성공사례에 대한 모델을 학습함으로써  

진로에 대한 동기를 부여할 수 있는 동시에 잠재역량을 극대화 하는 시간이 되었습니다.  

 

스키캠프를 통해 새로운 도전이 이어졌고 신체어네지를 발산하여 일상생활의 스트레스를 해소해 보았습니다.  

처음 스키를 타는 아동이 대부분이었지만 얼마간의 강습 후 슬로프를 따라 질주하는 모습을 보니  

무엇이든 기회만 주어진다면 쉽게 습득할 수 있는 아동들의 가능성을 볼 수 있는 시간이기도 하였습니다. 

 

많게는 일년에 10명내외, 적게는 4명도 배출되지 않는 전기기능장 선생님, 전직 고등학교 교장선생님 등  

다양한 직업군의 멘토들을 초청하여 아동들의 선택에 따라 개인별 상담이 이루어 지면서  

직업에 대한 이해정도를 높이고 직업에 대한 가치관을 형성할 수 있었습니다. 

  

대학과 취업이라는 갈림길에서 막연한 고민들로 시간을 보내던 아동들은  

자신의 미래에 대해 구체적으로 고민해보겠다는 긍정적인 변화를 보인 뜻깊은 시간이었습니다.  

다가 올 미래에 자신이 원하는 꿈을 이루기 위해 하루 하루 소중한 시간을 보내고 있는 아동들에게 힘찬 응원의 박수를 부탁드립니다^^~ 

    


작성자
비밀번호
 

  목록 수정 삭제 글쓰기

우리들이야기 - 글보기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
350   [오픈마이크] 제가 학대당한 아이처럼 보이시나요? 운영자 2020/06/23 54
349   [관련기사]“아픈 후 꿈결에 ‘엄마 불러”…‘위기 아동’, 위탁가정서 안정찾지만 7... 운영자 2020/06/22 58
348   웹진 늘품 5월호가 발행되었습니다 :) 운영자 2020/06/05 73
347   위탁부모님의 사랑을 알게 된 사회복지현장실습 김시현 2020/05/21 164
346   4월 웹진이 나왔습니다: ) 운영자 2020/05/11 146
345   경북가정위탁지원 센터 3월 웹진입니다 :) 박지용 2020/04/07 238
344   경북가정위탁지원센터 2020년 2월 웹진입니다. 박지용 2020/03/05 254
343   경북가정위탁지원센터 2020년 1월 (2020년 1호) 웹진입니다. 박지용 2020/02/05 263
342   2020년 적용 최저임금 고시 임원주 2019/09/04 531
341   경북가정위탁지원센터 6,7월(2019년 4호) 웹진입니다.*^^* 김인혜 2019/08/20 426
340   2019년 1차 예비위탁부모교육 김애영 2019/01/29 776
  한국청년장학관과 함께 하는 [2018 겨울진로탐색캠프] 박자영 2018/12/24 682
338   2018년 차세대 글로벌리더 비전캠프 "시드니의 낭만을 찾아서!" 강여진 2018/09/05 910
337   8월 생일케이크 지원아동입니다. 서희경 2018/09/04 889
336   7월 생일케이크 후원아동입니다. 서희경 2018/08/03 814
335   6월 생일지원 아동입니다. 운영자 2018/07/12 746
334   5월 생일지원 아동입니다. 운영자 2018/06/05 782
333   가정위탁 아동들에게 문화향유의 기회를 확대 [중부뉴스통신]김만식 기자 2018/06/04 719
332   ‘문화버스’와 ‘꿈의 버스’를 운영 뉴스웨이 강정영 기자 2018/06/04 661
331   버림받은 게 아니야, 많은 사람에게 사랑받는 것 일뿐 실습생 2017/05/17 922
  1  |  2  |  3  |  4  |  5  |  6  |  7  |  8  |  9  |  10  
    글쓰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