열린광장

우리들 이야기
상담/문의

    
경북가정위탁지원센터 상담전화
TEL : 053-813-3951~3
상담을 원하시는 분께 언제든지 열려있습니다.
상담/문의
우리들이야기 HOME > 주요사건 > 우리들이야기
우리들이야기 - 글읽기
제목 : 왜 이리 조용하십니까?
이름 : 주니스 등록일 : 2011/10/18 18시14분     조회수 : 22,780

울진은 요즘 조용합니다. 아들 하나 집으로 돌아간후 적막강산입니다. 산 아래 마을이라 적막하기 거지없습니다. 왁자지껄 하다가 세범이 없으니 조용합니다. 세범아 잘 있는가 ? 소식 한장 띄워주면 안 잡아 먹지. 붖지간에 깨 농사 짖느라 정신 없는 모양입니다. 무소식은 언제나 희소식 이라는 걸 알지만 그래도 궁금합니다.

곽은영 답글이 너무 늦었네요. 세범이는 상주에서 잘 지내고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있어요. ^^ 학교도 잘 다니고 그 근처의 지역아동센터도 다니면서 지내고 있어요. 세범이 가고 소식도 궁금하고 하셨을텐데 늦게 알려드리게 되서 죄송하네요~다음에 세범이 소식 한장 띄워드리도록 할께요 ^^ 2011/11/08 메모삭제
작성자
비밀번호
 

  목록 수정 삭제 글쓰기

우리들이야기 - 글보기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
315   메리 크리스마스 [1] 이성호 2011/12/24 23,769
  왜 이리 조용하십니까? [1] 주니스 2011/10/18 22,781
313   울진에 추억 [3] 이세범 2011/08/20 21,796
312   잘 계신가요 ? [2] 울진맘 2011/07/30 21,293
311   [조선일보 - 뻐꾸기 아이들 10만명] "아이를 또 낳은 것처럼… 이 아이 없는 생활 상... 운영자 2011/05/04 16,920
310   [조선일보 - 뻐꾸기 아이들 10만명] 아빠 하면 떠오르는 것? 11살 아이 운영자 2011/05/04 15,439
309   [조선일보 - 뻐꾸기 아이들 10만명] 아빠 몇 밤 자면 와?… 아이를 끌어안고, 난 아무... 운영자 2011/05/04 12,729
308   성민이는 치료 중 [3] 운영자 2011/04/24 8,769
307   안녕하세요 [2] L.Ho Seong 2011/03/01 5,638
306   안녕하세요 [1] P.Jong Hye 2011/03/01 3,290
305   사랑이 사람이 사는 힘이네요. [5] 강희정 2011/02/09 1,710
304   본사랑재단 재능장학금 수여식에 참석했어요. [1] 운영자 2011/02/09 2,134
303   다섯살 고집쟁이 꼬마가 [5] 병준네 2011/01/01 1,708
302   12,13 월요일 함께 하지 못해 죄송해요! [1] 병준,영준,세범 2010/12/10 1,781
301   생일 [2] 우선조 2010/10/31 1,831
300   통고산에 올라서다! [4] 병준이 네 2010/09/21 1,871
299   이세범 사는 이야기 [1] 솔내음 2010/08/31 1,658
298   소장님 저 취직했어요~~ 센터지기 2010/08/06 1,556
297   그들 자매는 참으로 아름답다! [1] 조향남 2010/07/01 1,604
296   좋은하루 [3] 우선조 2010/06/05 1,667
  1  |  2  |  3  |  4  |  5  |  6  |  7  |  8  |  9  |  10  
    글쓰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