열린광장

우리들 이야기
상담/문의

    
경북가정위탁지원센터 상담전화
상담을 원하시는 분께 언제든지 열려있습니다.
TEL : 053-813-3953
상담/실습문의
우리들이야기 HOME > 주요사건 > 우리들이야기
우리들이야기 - 글읽기
제목 : 울진에 추억
이름 : 이세범 등록일 : 2011/08/20 21시27분     조회수 : 21,700

나는 울진에있다가 어제왔다
나는 지금 아빠랑 잘지네고 있다
나는지금 울진 친구들에게 인사도못하고와서 섭섭하다
나는 울진에서 형과 잘지네고 혹은 다투고 혹은 울리고 여러 세월을보넷지만 나는 그런형이좋고 그런 양 부모님이 좋다


진효정 세범아, 이렇게 너의 소식을 전해줘서 정말 고맙고 반가워. 앞으로도 자주 우리 센터에 들러서 우리 이야기, 너의 이야기 나눌수 있으면 좋겠다^^ 2011/08/31 메모삭제
곽은영 세범아, 너의 소식을 이렇게 글로 보니까 너무 좋구나. 세범이 아빠랑도 즐거운 시간들 많이 보내고 선생님이 상주에 가게 되면 한 번 보자꾸나 ^^ 2011/08/31 메모삭제
울진모 세범아 화이팅 ! 아빠랑 즐겁고 재미나게 그리고 당당하게 열공, 열운,열창 아랏차차 이담음에 놀러오너라. 그동안 잘지내고 교회 가는 것 빼먹지 말고. 2011/09/05 메모삭제
작성자
비밀번호
 

  목록 수정 삭제 글쓰기

우리들이야기 - 글보기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
329   안동에서 온 편지입니다~ 운영자 2017/01/09 767
328   위탁의뢰에 대한 답변 꾸물거리는 아이 2016/06/21 1,086
327   비가 바람에... 운영자 2016/04/22 785
326   상주시 위탁가족의 아름다운 이야기가 인간극장을 통해 방송되었습니다(다시보기주소... 운영자 2015/11/24 1,191
325   선생님, 잘 지내시죠? 조향남 2015/11/24 945
324   물 수건 [1] 신숙희 2015/06/17 936
323   [포항MBC]라디오열린세상 운영자 2014/07/16 1,562
322   [경북매일]내자식 못 키울 어려운 처진데… 운영자 2014/07/16 1,663
321   [경향신문]‘사랑받는 존재’ 알게 한 위탁 엄마들 운영자 2014/07/07 1,681
320   사슴벌레 요섭이 [1] 김정락 2013/08/20 4,229
319   [MBC이코노미] 가정위탁의날행사, “아동은 가정에서 자랄 권리가 있다” 운영자 2013/06/05 5,254
318   [KBS뉴스]깜짝 크리스마스 선물 ‘내일의 유엔 사무총장’ 운영자 2012/12/31 10,334
317   [경산신문-이주일의 경산사람] 부모가 되어주세요 운영자 2012/06/26 14,744
316   청 와 대 김재윤 2012/05/25 18,943
315   메리 크리스마스 [1] 이성호 2011/12/24 23,674
314   왜 이리 조용하십니까? [1] 주니스 2011/10/18 22,688
  울진에 추억 [3] 이세범 2011/08/20 21,701
312   잘 계신가요 ? [2] 울진맘 2011/07/30 21,203
311   [조선일보 - 뻐꾸기 아이들 10만명] "아이를 또 낳은 것처럼… 이 아이 없는 생활 상... 운영자 2011/05/04 16,801
310   [조선일보 - 뻐꾸기 아이들 10만명] 아빠 하면 떠오르는 것? 11살 아이 운영자 2011/05/04 15,340
  1  |  2  |  3  |  4  |  5  |  6  |  7  |  8  |  9  |  10  
    글쓰기